순복음경동교회 입니다.
회원가입




 
 
  제목 : 있어야 할 자리에 있는 것들이 아름답습니다

  최상란

Date : 2008-10-23 오후 5:19:20 read : 1369 vote : 2 

있어야 할 자리에 있는 것들은 아름답습니다


저녁 햇살 등에 지고 반짝이는 억새풀은
가을 들판에 있을 때 더욱 아름답습니다.

차가워지는 바람에 꽃손을 비비며
옹기종기 모여 떠는 들국화나 구절초는
고갯길 언덕 아래에 있을 때 더욱 청초합니다.

골목길의 가로등, 갈림길의 이정표처럼
있어야 할 자리에 있으면서
꼭 필요한 일을 하는 사람은
보기에 얼마나 좋습니까.

젊은 날의 어둡고 긴 방황도
내가 있어야 할 자리를 찾기 위한
길이었는지 모릅니다.
가을에서 겨울로 가는
기나긴 그리움의 나날도
있어야 할 사람과 함께 있기 위한
몸부림이었을 겁니다.

머물 수 없는 마음,
끝없이 다시 시작하고픈 갈증도
내가 지금 있어야 할 자리에 있는 것이
아닌 것 같다는 생각 때문일 것입니다.

바람만 불어도 흔들리고
산그늘이 들판을 걸어 내려오는 저녁이면
또다시 막막해져 오는 우리들의
가슴은 아직도 내가 있어야 할 자리에
있지 못하다는 생각 때문일지 모릅니다.

잎이 지는 저녁입니다.

있어야 할 자리에 있는 것들은 아름답습니다.
있어야 할 자리에 있어서
더욱 빛나는 삶은 아름답습니다.

[도종환 "시인의 엽서" 中에서]



 
작성자   
이메일  비밀번호 
 

901946

★설교방송멈춤현상해결,,,

2011/06/05

관리자

5061

2

741

대한민국,화이팅! (분당우리교회에서 퍼옴)

2009/01/11

최정해

1478

2

740

부부는 이런거래요.

2009/01/10

김남회

1365

2

739

솔개의 변신

2009/01/02

주사랑

1737

2

738

크리스마스 선물에 담긴 사랑이야기

2008/12/24

윤대현

1497

3

737

성경속의부부사랑

2008/12/20

최상란

1271

2

736

행복습관을쌓기위한12원칙

2008/12/13

최상란

1403

2

735

이웃사랑실천

2008/12/08

최정해

1315

2

734

닉 부이치치의 미소

2008/12/05

정경숙

1666

2

733

온세상이 나를 등지더라도[1]

2008/11/29

최상란

1260

2

732

바로 지금.....

2008/11/28

장경연

1183

2

731

교육위원회 광고[1]

2008/11/27

최정해

1360

2

730

인생의겨울이 오기전에....

2008/11/15

최상란

1278

2

729

기독음대 2008학년도 후기 신입생 모집

2008/11/14

김성실

1350

2

728

하루의 시간이 내게 주어진다면[1]

2008/11/08

이병노

1282

2

727

필요한 자리에 있어주는 사람

2008/11/08

최상란

1241

2

726

멈 출 수없는 이유

2008/10/31

장경연

1583

2

725

남편들에게 보내는 편지

2008/10/28

윤대현

1611

2

724

2008년도 결산 및 2009년도 예산편성 계획 양식공고

2008/10/25

윤대현

1415

2

있어야 할 자리에 있는 것들이 아름답습니다...

2008/10/23

최상란

1370

2

722

꿈과 소망으로 아름다운 하루

2008/10/23

최상란

1238

2

[1][2][3][4][5][6][7][8] 9 [10]  ..[46]

      

© 2001 ComHana.com All rights reserved./skin by comhana.com